삶은 흐르게 두는게 아니랍니다

장거리 비행을 하기 전 알아두면 좋은 것 본문

여행의 기억/해외여행

장거리 비행을 하기 전 알아두면 좋은 것

퓨처그래퍼 퓨처그래퍼 2017. 7. 5. 13:49

장거리 비행을 떠나기 전 하면 좋은 것은 뭘까?


특히 한국에서 미주, 유럽으로 가는 장시간의 비행은 비행기 내에서 움직임이 제한적일 수 밖에 없다. 공항에 도착해서야 겨우 해방된 기분을 느낄 수 있다.


장거리 비행을 떠나기 전에 하면 좋은 행동은?


첫째는 운동이다. 가벼운 운동을 시작해주는게 좋다. 운동으로 엔도르핀이 나와서 기분을 좋게해준다. 그리고 충분한 수분을 섭취해주는 것이다. 장거리 비행시 건조한 비행기에서 몸이 건조해지는 것을 막아줄 수 있다.


둘째는 비행기 내에서 스트레칭이다. 가볍게 목이나 어깨를 움직여주는 스트레칭을 해주는 것이다. 그리고 가벼운 마사지를 해주는 마사지기를 들고 가는 것도 유용하다.


셌재는 복장이다. 멋있는 복장은 캐리어에 넣어주고, 편한 고무줄로 된 바지나 치마를 입는 것이 좋다. 그리고 신발은 편한 슬리퍼가 좋다.


마지막으로 안대나 목베개를 챙겨가는 것이다. 안대는 너무 쪼이지 않는 것으로 선택을 한다. 그리고 목베개는 바람을 불어서 쓰는 제품이 가지고 다니기 편하다. 혹시 목베개를 깜빡했다면? 좌석 머리받이 양쪽을 안쪽으로 오므려서 목이 헤드뱅잉을 하지 않도록 해서 편하게 잠을 자는게 좋다.


멀리까지 가서 기분좋게 여행을 시작하기 위해서는 비행기 내에서 컨디션을 좋게 만들어서 여행을 시작하는게 좋다.

0 Comments
댓글쓰기 폼
Prev 1 2 3 4 5 6 7 8 Next